콘텐츠 바로가기
GO

컨텐츠 현재위치

Home 문화/공연전시 > 연극/뮤지컬 > 2017 부산가을연극페스티벌_극단 자유바다 ‘달궁맨션 405호 러브스토리’

본문유틸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이메일
  • 인쇄
  • 오류신고

연극/뮤지컬

2017 부산가을연극페스티벌_극단 자유바다 ‘달궁맨션 405호 러브스토리’

2017 부산가을연극페스티벌_극단 자유바다 ‘달궁맨션 405호 러브스토리’
  • 기간2017-11-03 ~ 2017-11-12
  • 문의극단 자유바다 010-3577-3092
  • 행사장소용천지랄소극장

2017 부산가을연극페스티벌_극단 자유바다 ‘달궁맨션 405호 러브스토리’ 탭메뉴

2017 부산가을연극페스티벌_극단 자유바다 ‘달궁맨션 405호 러브스토리’의 QR코드 http://qrm.busan.go.kr/files/code/thumb/0/86/0/35/qrprth35272_300x300.s.png?

기본정보

행사소개

매년 부산소극장연극협회의 주최로 열리던 부산소극장연극페스티벌이 가을 부산연극을 대표하는 새로운 연극축제로 거듭나기 위해 이름을 바꾸고 처음 여는 2017 부산가을연극페스티벌. 배우와 관객이 가까이서 만날 수 있는 소극장 연극을 알리고 제대로 된 ‘부산연극’을 선보이기 위해 마련된 이번 부산가을연극페스티벌에서는 부산지역 8개 소극장이 참가한 가운데, 소극장릴레이작품전, 창작낭독무대 본 공연, 가족극 초청공연, 예쮸드 대회, 소극장문화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극단 자유바다 ‘달궁맨션 405호 러브스토리’는 달궁맨션 405호를 배경으로 그 곳에서 살다가 많은 사람들의 만남, 사랑, 이별, 그리고 그리움을 그린 창작극이다.

달궁맨션 405호. 그 곳은 그 공간에서 살다간 많은 사람들의 만남, 사랑, 이별 그리고 그리움이 묻어 있는 공간이다. 이곳은 많은 사람들이 살다 갔다. 세상에 물들지 않은 20대 어린 여자와 유부남인 40대 남자와의 만남, 이후 시간이 지날수록 남자의 무관심과 식어가는 애정으로 기다림에 익숙해져 가는 여자는 405호에 고립되고 끊임없이 남자를 기다린다. 끊임없이 작품을 창조하며 작품에 열정과 사랑을 바치지만 여전히 생활고에 시달리는 예술가. 50년을 함께 살아왔으나 할아버지의 치매증상과 병적인 고통으로 끝내 그 고통을 멈추게 하여 사랑하는 상대를 보내 줄 수 밖에 없었던 할머니의 사랑. 40대 아줌마와 아줌마의 돈을 뜯어내며 살아가는 제비와의 사랑, 그들은 육체적이고 물질적이며 욕망을 드러낸 관계였지만 만나는 그 순간만큼은 서로에게 진실했고 사랑했다. 그리고 치킨 배달맨, 그는 동네의 파수꾼이자 동네의 역사를 잘 알고 있는 지역의 미디어로서 사랑과 이별이 오는 순간 찾아오며, 그들을 지켜보는데….

▪ 작.연출/정경환
▪ 출연/우명희, 이동희, 김상호, 김창환, 송서윤.

  • 입장료전석 2만5천원((예매시 1만5천원), 청소년 1만원
  • 공연시간평일 오후 7:30, 주말 오후 3:00

컨텐츠담당자

콘텐츠 관리 :
(재)부산문화회관 홍보마케팅팀 정복엽 (051-607-6076)
최근수정일 :
2017. 10. 27

퀵메뉴닫기

Quick MENU

퀵메뉴열기
facebook twitter 부산문화관광블로그 온라인웹진신청 관광안내원 추천여행코스 시민리포터 관광체험기 방문자 통계